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심형탁, 도라에몽 마니아 입증 "집이 온통 도라에몽이야" 무려 차 한대 값

최종수정 2014.08.02 13:57 기사입력 2014.08.02 13:57

댓글쓰기

도라에몽 마니아 심형탁(사진:MBC '나 혼자 산다' 캡처)

도라에몽 마니아 심형탁(사진:MBC '나 혼자 산다'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심형탁, 도라에몽 마니아 입증 "집이 온통 도라에몽이야" 무려 차 한대 값

배우 심형탁의 집에 있던 도라에몽이 차 한대 값이라는 소식이 전해지며 눈길을 끌고 있다.
심형탁은 1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의 무지개 라이브 코너에 출연해 도라에몽 마니아임을 인증하고, 고물상을 운영하는 아버지를 돕는 효심 깊은 효자의 모습을 보여줬다.

이날 공개된 심형탁의 집은 온통 만화 캐릭터 도라에몽으로 꾸며져 있어 눈길을 끌었다.

이날 그는 도라에몽 마니아가 된 계기에 대해 "어렸을 때 집이 어려워 장난감을 가질 기회가 없었다"며 운을 뗀 후 "나이를 먹고 여유가 생기니 제일 먼저 갖고 싶던 게 장난감이었다. 어렸을 때 상상했던 방을 만들어보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특히 도라에몽 피규어와 인형들에 "차 한 대 값 썼다"고 덧붙여 놀라움을 자아냈다.

한편 심형탁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심형탁, 도라에몽 마니아구나" "심형탁, 도라에몽 피규어 귀엽겠다" "심형탁, 도라에몽 귀여워"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