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캠코, 1110억 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

최종수정 2014.07.25 14:58 기사입력 2014.07.25 14:5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는 오는 28일부터 3일 간 전국의 아파트·연립주택 등 주거용 건물 75건을 포함한 1110억 원 규모, 883건의 물건을 온비드(www.onbid.co.kr)를 통해 매각한다고 25일 밝혔다.

공매물건은 세무서·지방자치단체 등 국가기관과 국민건강보험공단 등 공공기관이 체납세액을 회수하기 위해 캠코에 매각을 의뢰한 물건이다. 이번 공매에는 감정가의 70% 이하인 물건도 538건 포함돼있다.
압류재산 공매는 임대차 현황 등 권리관계 분석에 유의해야 하고 명도책임은 매수자에게 있으므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캠코는 설명했다. 또 이미 공매공고가 된 물건이라 하더라도 자진납부·송달불능 등의 사유로 입찰 전에 해당 물건에 대한 공매가 취소될 수 있다.

입찰 희망자는 입찰예정가격의 10%를 입찰보증금으로 미리 준비해야 한다. 자세한 공고 사항은 온비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