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외환銀-육군본부, '한-베트남 군사교류 지원 협약' 체결

최종수정 2014.07.11 10:24 기사입력 2014.07.11 10:24

댓글쓰기

외환은행은 지난 10일 충남 계룡시에 위치한 육군본부를 방문해 '한-베트남 간 군사교류 지원 및 모범 부사관 역량강화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 체결 후 김한조 외환은행장(사진 왼쪽)과 권오성 육군참모총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외환은행은 지난 10일 충남 계룡시에 위치한 육군본부를 방문해 '한-베트남 간 군사교류 지원 및 모범 부사관 역량강화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 체결 후 김한조 외환은행장(사진 왼쪽)과 권오성 육군참모총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외환은행은 10일 육군본부와 '한-베트남 간 군사교류 지원 및 모범 부사관 역량강화 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외환은행은 양국의 우호관계 강화 및 군 역량강화를 위해 향후 3년간 한-베트남간 군사교류 및 모범 부사관 역량강화 프로젝트를 지원할 예정이다.

김한조 은행장은 "월남참전 50주년을 맞는 해에 한-베트남 군 교류방문 지원을 하게 되어 그 의미가 깊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모범 부사관의 자긍심을 높이고 해외연수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군 역량강화 및 사기진작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외환은행은 베트남전이 일어난 1967년 1월 당시 사이공(현 호치민 사무소) 지점을 개설해 월남전 종결 후인 1973년 한국군이 철수할 때까지 영업을 수행했다. 이후 1999년 8월에 하노이지점을 개설하는 등 베트남과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