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내달3~4일 국빈 방한(상보)

최종수정 2014.06.27 16:23 기사입력 2014.06.27 16:2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신범수 기자]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 내외가 내달 3일부터 4일까지 1박2일간 박근혜 대통령의 초청으로 국빈 방문한다고 청와대가 27일 밝혔다.

이번 방한은 시 주석이 작년 초 국가주석으로 취임한 이래 첫 방한으로 작년 6월 박 대통령의 국빈방중에 대한 답방이며, 시 주석이 제3국 방문과 연계하지 않고 한국만 단독 방문하는 것이다.

앞서 지난 1995년 장쩌민(江澤民) 국가주석과 2005년 및 2008년 후진타오(胡錦濤) 국가주석이 한국을 국빈 방문한 적이 있다.

양 정상은 내달 3일 한·중 정상회담 및 국빈 만찬을 갖고 지난해 박 대통령 방중 이후 한·중 관계의 발전성과를 평가하고, 향후 양국 관계의 발전방향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아울러 북한 핵 문제 등 한반도 정세와 관련한 양국 간 협력 방안과 지역 및 국제 문제 등 다양한 관심 사안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보인다.
민경욱 청와대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시 주석의 이번 방한은 취임 이후 4차례의 회동과 2차례의 전화 통화 등을 통해 긴밀히 소통해 온 양국 정상 간의 신뢰와 유대 관계를 한층 더 공고히 하고, 한·중 '전략적 협력동반자 관계'를 보다 성숙한 단계로 도약시키는 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신범수 기자 answ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