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웃는 박주영, 16강 실패에 우는 후배들 토닥이며 "웃어도 웃는게 아냐"

최종수정 2014.06.27 14:11 기사입력 2014.06.27 11:43

댓글쓰기

벨기에전 선발에서 제외된 박주영

벨기에전 선발에서 제외된 박주영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웃는 박주영, 16강 실패에 우는 후배들 토닥이며 "웃어도 웃는게 아냐"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이 1명이 퇴장당한 벨기에에 수적우세를 점하고도 패배하며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한국 축구대표팀이 27일(한국시간) 브라질 상파울루 아레나 데 상파울루에서 열린 2014 브라질 드컵 H조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벨기에에 0-1로 패했다.

결국 조별리그 1무 2패를 기록한 한국은 H조 최하위의 성적으로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한편 브라질 월드컵에서 한국 대표팀 주전 공격수다운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던 박주영(아스널)은 이날 경기후 엉뚱한 논란에 휘말렸다.
경기 직후 아쉬움에 오열하는 손흥민 뒤로 박주영이 웃음을 짓고 있는 모습이 화면에 잡혔기 때문이다. 논란이 되고 있는 박주영의 웃음 장면은 이전의 상황을 보면 그가 실없이 웃고 있는 상황이 아님을 알 수 있다.

박주영은 우는 후배들에게 다가가 등을 토닥여주고 안아주며 위로했다. 정작 본인은 주전으로 뛰지도 못한데다 이날 자신이 속한 구단 잉글랜드 아스널에서 박주영 방출 소식을 공표했고 여러모로 비참할 법한 그였다.

그러나 박주영이 후배들 앞에서 침울한 모습으로 권위를 지키기보다 최선을 다해 준 동료들에게 축하와 위로를 건네기 위해 웃음을 보였다는 것이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