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브라질 크로아티아전 카카, 아들과 깜짝 응원에 오스카 역전승 쇄기골

최종수정 2014.06.13 10:35 기사입력 2014.06.13 10:35

댓글쓰기

▲브라질 축구선수 카카가 크로아티아와의 개막전에 깜짝 등장했다.(사진:MBC 방송캡처)

▲브라질 축구선수 카카가 크로아티아와의 개막전에 깜짝 등장했다.(사진:MBC 방송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브라질 크로아티아전 카카, 아들과 깜짝 응원에 오스카 역전승 쇄기골

브라질 축구선수 카카(AC밀란)가 월드컵 개막전 경기에 관중으로 등장해 네티즌의 관심이 뜨겁다.
브라질-크로아티아 2014 월드컵 개막전이 13일(한국시간) 브라질 상파울루에 위치한 코린치안스 아레나에서 열렸다. 카카는 선수가 아닌 팬으로 경기에 입장해 눈길을 끌었다.

카카는 월드컵 브라질 대표팀 최종명단에 들지 못했다. 카카는 이날 아들 루키와 함께 그라운드로 내려와 대표팀 선수들을 응원했다.

한편 개막전이자 A조 예선 첫 경기서 브라질은 전반 11분 수비수 마르셀로(레알 마드리드)가 자책골을 기록하며 대회 첫 골이 나왔다.
크로아티아 이비차 올리치(VFL 볼프스부르크)가 왼쪽 측면을 공격하다가 크로아티아 니키타 옐라비치(헐시티)의 발을 거쳐 바로 마르셀로의 발에 맞아 그대로 브라질 골문을 향해 굴러 들어갔다.

이어 브라질은 전반 20분 반격에 나섰다. 브라질의 신성 네이마르(바르셀로나)는 전반 19분 페널티 박스 근처에서 중거리 슛을 해 동점골을 만들어냈다.

후반 29분 네이마르는 역전골을 터뜨렸다. 네이마르는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경기를 주도했다.

이어 오스카가 추가골을 기록하며 브라질이 3대1로 크로아티아를 제압했다.

브라질 크로아티아전 카카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카카, 이제 나이들어서 그런가" "카카, 한 때 최고였는데" "카카, 관중이라니" "카카, 아들이 아빠 닮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