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百, 인기 젤리슈즈 팝업스토어 운영

최종수정 2014.06.08 10:08 기사입력 2014.06.08 10:08

댓글쓰기

멜리사 플래넷히츠

멜리사 플래넷히츠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여름철 대표 신발인 레인부츠, 아쿠아슈즈, 젤리슈즈 중 올해 특히 젤리슈즈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

8일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지난 4~5월 매출을 살펴본 결과, 젤리슈즈 대표 브랜드인 '락피쉬'는 매출이 105% 이상 신장했으며, '핏플랍'도 113%나 신장했다. 올해 처음으로 젤리슈즈 라인을 선보인 '지니킴'도 26%의 높은 신장률을 기록했다.

또한 올해에는 젤리슈즈의 인기에 힘입어 '뽀빠파리', '하바이아나스' 등 젤리슈즈 브랜드가 새롭게 런칭되기도 했다.

롯데백화점은 본격적인 여름 시즌을 맞아 이달 10일부터 8월31까지 본점 지하 1층에서 브라질 친환경 젤리슈즈인 '멜리사' 팝업스토어를 운영한다. 멜리사는 1979년 브라질에서 탄생한 오리지널 젤리슈즈 브랜드다.

이번 팝업 스토어에서는 '칼 라거펠트', '제이슨 우' 등 유명 디자이너와의 콜라보레이션 제품을 비롯해 올 봄ㆍ여름 시즌 신상품과 키즈라인까지 만날 수 있다.
팝업스토어 진행을 기념해 구매 고객에게 'Mel by Melissa 쪼리'를 선착순 30명에게 주고, '플래넷히츠', '트리피' 등 인기 아이템을 25% 할인 판매한다.

잠실점에서는 이달 12일까지 1층에서 '메트로시티' 젤리슈즈를 20% 특별 할인 판매하고, 30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 베케이션 세트를 사은품으로 준다.

김민규 롯데백화점 잡화MD팀 선임상품기획자는 "최근 출시되는 젤리슈즈는 일반 패션 신발만큼이나 패션성을 가지고 있어 비오는 날뿐 아니라 평상시에도 즐겨 신을 수 있다"며 "멜리사의 경우 캐주얼룩은 물론 비즈니스룩에도 잘 어울려 직장 여성들의 여름 아이템으로 적합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