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회 신임의장단 현충원 참배로 첫 일정 시작

최종수정 2014.05.30 10:55 기사입력 2014.05.30 10:5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정의화 신임 국회의장을 비롯한 의장단은 30일 동작동 국립현충원 참배로 첫 일정을 시작했다.

정 의장은 이날 오전 새누리당 소속 정갑윤, 새정치민주연합 소속 이석현 부의장과 함께 국립현충원을 참배했다. 정 의장 등 의장단은 현충탑 참배 후 이승만ㆍ박정희ㆍ김대중 전 대통령 묘소와 후손이 없는 묘소를 모아놓은 '무후 전열재단'을 차례로 들렀다.

정 의장은 방명록에 "충효, 인의, 예지의 정신을 되살리겠습니다"라고 적었다.

이후 신임 국회 의장단은 서울시청 앞에 설치된 세월호 희생자 합동분향소를 찾아 조문했다.

이들은 헌화와 묵념을 한 뒤 '노란리봇 잇기' 게시판에 들러 글을 남기기도 했다. 정 의장은 "다시는 이런 참극이 없는 나라를 만들겠다"고 적었으며 정갑윤 부의장은 "사랑한다! 너희를 지키지 못해 미안하다", 이석현 부의장은 "정의가 바로 서는 국가를 위해"라고 각각 글을 남겼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