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광진구, 찾아가는 에너지클리닉 서비스 시행

최종수정 2014.05.28 09:01 기사입력 2014.05.28 09:01

댓글쓰기

홈 에너지 컨설턴트가 가정을 방문해 에너지 사용실태 진단 및 맞춤형 에너지 절감방법 안내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광진구(구청장 권한대행 정윤택)가 가정 내 에너지 사용 실태를 진단해 불필요한 에너지 사용을 줄이는 ‘찾아가는 에너지클리닉 서비스’를 이달부터 본격 운영한다.

‘에너지클리닉 서비스’는 각 가정의 에너지 사용 실태를 점검해 가정마다 생활특성에 맞는 에너지 절감방법을 안내해주는 서비스로 에너지 절약을 생활화하기 위해 추진된다.
구가 지난해부터 지역 내 800여 가구를 대상으로 사업을 추진한 결과 에너지 사용 실태 진단을 완료한 가구의 평균 에너지 절감율은 8.6%로 에너지 절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는 올해 에너지 사용실태 진단 항목을 기존의 전기부문에서 전기를 비롯한 가스와 수도 등 전반적인 에너지부문으로 확대 운영, 지역 내 공동주택과 노후·불량주택 등 에너지 진단 희망 800가구를 선착순 모집한다.

구는 홈 에너지 컨설턴트 총 17명으로 구성된 2인 1조 진단팀을 편성해 이달부터 9월까지 에너지 진단 서비스를 실시할 계획이다.
에너지 클리닉

에너지 클리닉

썝蹂몃낫湲 븘씠肄

서비스 진단을 신청하면 에너지 컨설턴트가 희망일자에 해당가구를 방문해 가정의 에너지 사용실태를 진단하고 생활패턴을 분석한 후 가정마다 불필요하게 새나가는 에너지를 줄일 수 있는 맞춤형 에너지 절감방법을 안내해준다.
주요 서비스 내용은 ▲전기와 가스 등 가정에너지 사용실태 측정 및 진단 ▲보일러 운전방법 및 계절별 관리 방법 ▲고효율 조명기기, 단열창호 등 에너지 절감방법 안내 ▲주택·건물 에너지 효율화 사업(BRP), 태양광 지원사업 등 에너지 관련 서울시 지원 사업 소개 등이다.

특히 대기전력 측정 및 가전제품의 올바른 사용법, 난방·취사 시 에너지 절감방법, 가스비를 아낄 수 있는 난방 및 온수사용법, 보일러 관리법 등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알뜰 에너지 절감법을 알려준다.

아울러 서비스 신청 가구에는 가정용LED전구 및 멀티탭 등 에너지절약용품을 제공한다.

에너지클리닉 서비스 신청은 구청 환경과(☎450-7332) 및 동 주민센터로 전화 접수하면 되며, 서울시 에코마일리지 홈페이지(http://ecomileage.seoul.go.kr)를 통해서도 신청 가능하다.

정윤택 구청장 권한대행은“구는 지난해까지 서울시가 실시한 ‘에코마일리지 사업’ 평가에서 ‘에너지 절감 우수구’에 선정돼 3년 연속 수상의 영광을 차지하는 등 에너지 절감운동 확산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며“가정에서부터 불필요하게 새나가는 에너지를 절감하는 작은 실천으로 에너지 절약을 생활화해 지구온난화의 주범인 온실가스를 줄이는데 보탬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