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윤석영, 프리미어리거로 축구대표팀 합류

최종수정 2014.05.25 01:47 기사입력 2014.05.25 01:47

댓글쓰기

QPR, 승격 PO 결승서 더비 카운티에 1-0 승…1년 만에 EPL 복귀

윤석영[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윤석영[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잉글랜드 프로축구 퀸스파크 레인저스(QPR)의 윤석영(24)이 프리미어리거 자격으로 축구대표팀에 합류한다.

QPR은 2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 챔피언십(2부 리그) 승격 플레이오프 결승전에서 더비 카운티에 1-0으로 이겼다.
올 시즌 2부 리그 4위로 플레이오프에 진출한 QPR은 준결승에서 위건 애슬레틱을 물리친 데 이어 결승전까지 잡아내며 다음 시즌 1부 리그에서 경쟁할 기회를 잡았다. 2012-2013시즌 프리미어리그 최하위로 강등된 지 1년 만이다. 잉글랜드 챔피언십은 1·2위 팀이 프리미어리그로 자동 승격하고 3-6위 팀은 플레이오프를 거쳐 나머지 한 장의 티켓을 가져간다.

QPR은 후반 14분 게리 오닐이 문전 쇄도하는 상대 선수 조니 러셀의 다리를 걸어 퇴장을 당하는 등 어려운 경기를 했다. 수적 열세 속에 경기 종료 직전인 후반 45분 극적인 결승골이 나왔다. 상대 수비가 잘못 걷어낸 공을 바비 자모라가 페널티박스 중앙에서 왼발 슈팅으로 연결해 그물을 흔들었다. 승격을 확정짓는 쐐기포였다.

윤석영은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렸으나 부상자와 퇴장 등 변수가 발생해 벤치에서 승격의 기쁨을 함께했다. 프리미어리거 자격을 얻은 그는 곧바로 영국을 떠나 25일 축구대표팀 소집 훈련지인 파주NFC에 입소한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