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승환 국토장관 "안전점검 실명제 전면 확대"

최종수정 2014.05.16 16:09 기사입력 2014.05.16 16:09

댓글쓰기

서승환 국토교통부 장관

서승환 국토교통부 장관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안전점검 실명제가 철도와 건설공사 등 전 분야로 확대될 전망이다.

국토교통부는 서승환 장관이 오는 17일 오전 경기도 고양시 한국철도공사(코레일) 수도권철도차량정비단을 방문한다.
서 장관은 이 자리에서 "철도차량 검수 실명제를 통해 안전을 저해하는 요인을 완전히 해소해야 한다"면서 "앞으로 모든 분야에서 실명제가 시행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힐 예정이다.

최근 2호선 상왕십리역 추돌사고, 1호선 시청역 차량 고장 등 수도권 전동열차의 잦은 운행 사고에 대한 후속 조치로 풀이된다. 현재 안전점검 실명제는 항공분야에만 적용되고 있다.

국토부는 이에 따라 앞으로 안전점검 이력관리와 실명제가 전 분야에서 제대로 시행될 수 있도록 지속 개선한다는 방침이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