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주캐피탈, 1분기 영업익 154억원···당기순익 98억 달성

최종수정 2014.05.16 09:36 기사입력 2014.05.16 09:3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아주캐피탈은 올해 1분기 영업수익 2013억원, 영업이익 154억원, 당기순이익 98억원을 달성했다고 공시했다.

아주캐피탈 관계자는 16일 "경기불황과 캐피털업 경쟁심화 등으로 인해 영업수익은 지난해 1분기 보다 3.58% 소폭 줄어들었지만 영업이익은 대손비용 감소 등에 힘입어 작년 23억원에서 올해 154억원으로 크게 증가했다"고 말했다.
아주캐피탈은 오토 및 개인금융 리스크 관리팀을 별도로 운영하고 채권센터를 전문화 하는 등 리스크 관리에 힘을 쏟아 왔다.

아주캐피탈 측은 주력분야인 오토금융에 있어 한국GM 쉐보레 외에도 포드, 혼다, 폭스바겐, 재규어 등 수입차 메이커로 제휴사를 확대하고 중고 승용 및 개인금융 다이렉트 영업 확대 등 상품 포트폴리오를 다각화 한 것이 실적개선에 긍정적인 영향을 줬다는 분석을 내놨다.

아주캐피탈 관계자는 "앞으로도 85% 이상의 자동차금융을 기반으로 안정적인 포트폴리오를 유지해 나가는 동시에, 중고차 및 개인금융 다이렉트 등 고효율 채널을 지속적으로 발굴,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