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공시plus]테크윙, 1분기 매출 200억원 첫 돌파

최종수정 2014.05.15 14:28 기사입력 2014.05.15 14:2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민규 기자] 반도체 테스트핸들러 제조업체인 테크윙 이 비수기에도 불구하고 올 1·4분기 매출이 처음 200억원을 넘어서며 올해 사상 최대 실적 경신을 기대하고 있다.

테크윙은 15일 올 1·4분기 매출 216억원, 영업이익 24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각각 19%, 23% 증가했다고 밝혔다.

테크윙은 최근 2년간 부진했던 전방산업의 투자가 다시 활기를 띄기 시작하면서 전반적으로 고객사들의 테스트핸들러 장비 투자도 증가하고 있어 1분기 실적 상승에 기여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최근 고사양 장비 수주가 증가하면서 호실적을 견인한 것으로 파악된다.

테크윙 관계자는 "계절적 비수기인 1분기 중 매출 200억원을 처음으로 돌파했다"며 "2분기부터는 비메모리 양산 공급 시작, 메모리 고객사들의 투자 확대, 자회사인 이엔씨테크놀로지 실적 증가가 확실시되는 만큼 연간 실적으로 사상 최대 실적을 경신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최근 안성공장 증설 추진과 자회사 생산시설 확장 이전 등 향후 성장을 위한 준비를 마쳤다"고 덧붙였다.
박민규 기자 yush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