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밀회' 김혜은, 기상캐스터 시절과 달라졌네?

최종수정 2014.03.25 16:14 기사입력 2014.03.25 16:14

댓글쓰기

▲ 김혜은 기상캐스터 시절.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 김혜은 기상캐스터 시절.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밀회'에서 열연 중인 배우 김혜은이 과거 기상캐스터였던 시절의 모습이 공개돼 화제다.

지난 8일 방송된 MBC '기분좋은 날'에서는 JTBC 새 월화드라마 밀회에서 재벌 2세 역으로 인기를 얻은 김혜은이 출연해 솔직하고 재치있는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김혜은은 "기상캐스터를 그만둘 때부터 반대가 많았다"며 배우 전향 당시의 고충을 토로했다.

이에 방송 이후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지난 1997년부터 2004년까지 기상캐스터로 활동했던 김혜은 모습이 게재돼 눈길을 끌었다.

김혜은은 서울대에서 성악을 전공, 배우가 되기에 앞서 MBC 간판 기상캐스터로 활동한 이력을 가지고 있다.
'밀회' 김혜은의 기상캐스터 시절 사진을 접한 네티즌은 "김혜은 기상캐스터, 이때도 예뻤네" "김혜은 기상캐스터, 큰 눈망울은 저때가 더 돋보였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