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악취 풍기는 동물 1위 스컹크… 2위가 독수리라고?

최종수정 2014.03.17 08:09 기사입력 2014.03.17 08:09

댓글쓰기

▲악취 풍기는 동물 1위 스컹크.(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악취 풍기는 동물 1위 스컹크.(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악취를 풍기는 동물에 대한 순위가 매겨진 가운데 '악취 풍기는 동물 1위'에 스컹크가 선정됐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악취 풍기는 동물 1위'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이 글에 따르면 '악취 풍기는 동물 1위'는 스컹크가 차지했다. 스컹크는 화학 무기에 사용되는 '황'이 함유된 악취를 풍기며 적으로부터 자신을 보호한다.

독수리는 2위로 선정됐다. 독수리는 동물 시체를 처리하는 과정에서 시체의 지독한 냄새가 몸에 배는 것으로 알려졌다.

3위는 수컷 코끼리다. 코끼리는 다리 사이로 흘러내리는 녹색 소변이 가까이 가기 힘들만큼 심한 악취를 풍기는 것으로 유명하다.
악취 풍기는 동물 1위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악취 풍기는 동물 1위, 독수리 의외다" "악취 풍기는 동물 1위, 코끼리 냄새 너무 심하더라" "악취 풍기는 동물 1위, 자기 냄새는 못 맡나봐"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