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서울 구청장 선거 이색 대결도 관심

최종수정 2014.03.09 18:25 기사입력 2014.03.09 18:22

댓글쓰기

마포구 박홍섭 현 구청장-신영섭 전 구청장 숭문고 선후배 사이...강동구 이해식 구청장-최용호 전 부구청장 등 재대결 구도도 관심사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지방선거가 다가오면서 서울 구청장 선거에서도 이색대결 구도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번 선거에서는 특히 전직 부시장과 부구청자들이 대거 출마하면서 선거전이 흥미를 더해가고 있는 가운데 선·후배 대결 등 색다른 대결 구도를 보이고 있기 때문이다.
먼저 선 후배 대결 구도가 관심을 모은다.

박홍섭 마포구청장

박홍섭 마포구청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마포구청장 선거에서는 현 박홍섭 구청장이 나선 가운데 직전 구청장을 지낸 신영섭 전 구청장이 대결하는 모양새를 보여 보여 주목된다.

특히 이들은 숭문고 선· 후배 사이로 구청장 자리도 바톤터치한 인물.
박홍섭 현 구청장이 4기 구청장을 지낸 신영섭 전 구청장의 고교 대선배다.

이들은 민선 3기 박홍섭- 민선 4기 신영섭- 민선5기 박홍섭으로 서로 맞교대하고 있어 민선 6기 결과가 주목된다.

그러나 박 구청장과 신 전 구청장은 마포구내 주요 행사에서 참석해서 선·후배로 좋은 모습을 보이고 있다.

신영섭 전 마포구청장

신영섭 전 마포구청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박 구청장과 신 전 구청장은 최근 옛 거구장에서 하루 사이로 출판기념회를 열어 구청장 도전을 대외적으로 과시했다.

또 민선 5기에 이어 민선6기에서도 다시 경합하는 구도도 관심사다.

동대문구 유덕열 현 구청장-방태원 전 부구청장, 강동구 이해식 현 구청장-최용호 전 부구청장, 서대문구 문석진 구청장-이해돈 전 부구청장, 구로구 이성 구청장-양대웅 전 구청장 등도 이번 선거에서 다시 맞붙을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이해식 강동구청장

이해식 강동구청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이와 함께 현 구청장에 인근 구청 부구청장 출신간 대결도 눈여겨볼 대목이다.

관악구 유종필 구청장-영등포구 이정호 부구청장. 이들은 모두 호남 출신이지만 야·여로 나뉘어 관악구청장 선거에 나선 양상이다.

또 노원구 김성환 구청장-중랑구 정기완 전 부구청장이 대결한다.

정기완 전 부구청장은 노원구 부구청장도 역임해 새누리당 노원구청장 후보로 나서고 있다.

이와 함께 아직 공천권을 확정하지 못했지만 구청장 공천권을 놓고 현 구청장과 부구청장간 대결도 주목을 끈다.

최용호 전 강동구 부구청장

최용호 전 강동구 부구청장

썝蹂몃낫湲 븘씠肄
진익철 서초구청장과 최창제 전 부구청장이 새누리당 서초구청장 공천을 놓고 경합을 벌이는 모습을 보여 주목을 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