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정글의 법칙' 김병만 "아이돌 개그맨 데려가고 싶어"

최종수정 2014.02.25 15:33 기사입력 2014.02.25 15:33

댓글쓰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e뉴스팀]개그맨 김병만이 아이돌과 개그맨들을 '정글'로 데려가고 싶다는 뜻을 밝혔다.

김병만은 25일 오후 서울 목동 SBS에서 열린 '정글의 법칙 in 보르네오' 제작발표회에서 "정글로 데려가고 싶은 사람이 있느냐?"는 질문에 "나는 어떤 한 사람이 아니라 팀으로 데려가고 싶다"고 답했다.
김병만은 "아이돌 한 그룹이 팀으로 가면 팀워크가 더 좋아질 것 같다. 아이돌 활동이 팀워크 아니냐?"라며 "팀워크는 몇 배로 좋아질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런 생각도 해봤다. 개그맨들이 가면 과연 거기서도 웃고 장난칠 수 있을지 궁금하다"며 "기존에 갔던 멤버 중에서는 김원희를 꼭 데려가고 싶다. 과연 세 번째 가서도 즐겁다고 얘기할 수 있을지 궁금하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정글의 법칙 in 보르네오'는 100회 특집이자, 병만족의 12번째 생존이 그려진다. 보르네오는 아마존에 이어 세계에서 두 번째로 큰 열대 우림을 간직하고 있어 '아시아의 아마존'으로 불리는 곳. 특히 화려한 수중세계가 살아 숨 쉬고 있어 병만족의 보르네오 바다 생존 역시 기대할 만하다.
보르네오 편에서는 100회를 맞아 '정글의 법칙 the 헝거게임'이 펼쳐진다. 이를 위해 추성훈 전혜빈 오종혁 황광희(제국의 아이들)까지 역대 정글 레전드 멤버가 모두 모였고, 김병만 임원희 황현희 봉태규 이영아 서하준 온유(샤이니) 동준(제국의 아이들)이 출연해 병만족 vs 최강자족의 생존 대결을 벌일 예정이다. 오는 28일 오후 10시 첫 방송.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노제 '물오른 미모' [포토] 아이유 '여신 강림' [포토] 한예슬 '동안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김재경 '건강미의 정석' [포토] 고소영 '20대 뺨치는 50대' [포토] 최진실 딸 최준희 "시집 가는 것 아냐" 사진 해명

    #스타화보

  • [포토] 이은비 '매력적인 S라인'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포토] 제시 '화려한 비주얼'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