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초미세먼지주의보' 예비단계 발효

최종수정 2014.02.22 12:06 기사입력 2014.02.22 12:0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서울시는 22일 오전 11시 기준으로 대기 중 초미세먼지 농도가 '주의보 예비단계'로 높아졌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 11시 서울 대기의 초미세먼지(PM-2.5) 농도는 62㎍/㎥를 기록했다. 주의보 예비단계는 초미세먼지 농도가 시간당 평균 60㎍/㎥ 이상으로 2시간 이상 지속할 때 해당한다.
시는 "연무와 낮은 풍속 때문에 대기가 정체돼 초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졌다"면서 "호흡기나 심혈관 질환이 있는 시민과 노약자, 어린이 등은 외출을 자제하고, 외출시 황사마스크를 착용해달라"고 당부했다.

서울에 초미세먼지 예비단계가 내려진 건 올들어 지난 1월 21일 이후 3번째이며 이번 겨울 들어서는 6번째다.
김민영 기자 argus@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