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토부 "해외건설시장 최신 인프라·정책 동향 공개"

최종수정 2014.02.13 11:00 기사입력 2014.02.13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국토교통부는 해외건설시장의 인프라 정책 현황과 주요 사업 관련 자료를 국토부와 해외건설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제공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공개되는 정보는 미얀마, 몽골, 인도네시아, 아제르바이잔 등 13개국의 주택·도시, 상하수도, 도로, 철도 등 인프라 전반에 대한 정책 동향과 인프라 투자계획, 담당부처 소개 등 34건이다. 이는 국토부가 지난해 시행한 해외 고위공무원 초청연수사업에 참여한 연수 참가자들이 연수프로그램 중 발표한 내용이다.

고위공무원 초청연수사업은 해외건설 진출 유망국의 인프라 분야 정책결정권자인 고위급 인사를 초청해 우리나라 인프라 기술의 우수성을 알리고 양국 간 네트워크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해 17개국과 세계은행 등 국제기구에서 74명이 우리나라를 다녀갔다.

국토부는 올해 대상 인원을 100명으로 확대하고, 주한공관 경제담당 외교관을 위한 별도 프로그램을 신설해 주한공관과의 네트워크를 강화할 계획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초청연수와 같은 정부 대 정부 간 협력을 통해 해당국가와 인프라 관련 정보를 업계에 제공하면 진출 위험을 낮출 수 있을 것"이라면서 "보다 좋은 프로젝트를 발굴해 궁극적으로 우리나라 기업의 수익성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