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우성 실물, 한효주도 인정한 '국보급 외모'…어느 정도길래?

최종수정 2014.02.13 09:00 기사입력 2014.02.13 09:00

댓글쓰기

▲한효주, 정우성 실물 언급.(출처: SBS '한밤의 TV연예' 캡처)

▲한효주, 정우성 실물 언급.(출처: SBS '한밤의 TV연예'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한효주가 실물이 가장 놀라운 남자 배우로 정우성을 언급해 화제다.

한효주는 12일 방송된 SBS '한밤의 TV연예'에 출연했다.

이날 한효주는 그동안 가수 이승기와 배우 이병헌, 정우성, 고수, 소지섭 등 톱스타 남자 연예인과 연기 호흡을 맞췄다고 말했다.

한효주는 실물을 보고 가장 놀랐던 사람을 묻는 질문에 정우성을 꼽았다. 한효주는 "(정우성이)촬영장에 걸어오시는 걸 보고 '우아, 영화배우다'라는 말이 절로 나오더라"며 감탄했다.

이에 리포터 김일중은 "실은 오늘 영화 '감시자들'의 정우성씨 머리를 하고 왔다"고 말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한효주는 한 번 더 같이 연기하고 싶은 배우로 동갑내기 이승기를 언급했다. 한효주는 "진짜 어렸을 때부터 봤다. 둘 다 시간이 지나고 다른 모습, 다른 이미지로 만나면 어떤 작품이 나올지 기대된다"고 말했다.

정우성 실물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정우성 실물, 죽기 전에 꼭 보고싶다", "정우성 실물, 한효주랑 잘 어울린다", "정우성 실물, 실제로 보면 어떨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