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與野 "AI 확산방지, 정부 최선 다해야"

최종수정 2014.01.26 15:32 기사입력 2014.01.26 15:3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조류인플루엔자(AI) 전국 확산 조짐과 관련해 여야가 26일 정부에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여줄 것을 당부했다.

민현주 새누리당 대변인은 "설 명절을 앞두고 있어 AI 방역에 많은 어려움이 예상된다"며 "전면적인 방역조치를 마련하는 등 관계당국의 강력한 대책이 무엇보다도 요구되는 상황"이라고 밝혔다.
그는 "해당 (정부) 부처와 각 지자체, 그리고 민·관은 유기적이면서도 기민한 협력 체제를 구축해 AI 방역과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일 것을 당부한다"며 "과거 구제역이나 AI가 발생했을 당시 정부 대응 중 미흡했던 부분이 있었다면, 이번에는 그 실수가 되풀이 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해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한정애 민주당 대변인은 "정부는 국민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축산 농가의 시름을 덜어드리기 위해 AI확산을 막아야 한다"며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방역과 대책에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그는 정부 당국이 피해 농가 지원에 신속히 나서줄 것을 촉구했다. 한 대변인은 "정부는 이번 AI로 인해 직접 피해를 입은 축산농가 당사자들을 지원할 수 있는 방안 역시 조속히 마련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