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이지아, 희로애락 오가는 '물 오른 연기'… 안방극장 점령

최종수정 2014.01.26 09:17 기사입력 2014.01.26 09:16

댓글쓰기

이지아, 희로애락 오가는 '물 오른 연기'… 안방극장 점령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e뉴스팀]배우 이지아가 물 오른 연기력을 과시하고 있다. 그는 희로애락을 오가며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25일 오후 방송한 SBS 주말드라마 '세 번 결혼하는 여자'(극본 김수현, 연출 손정현)에서는 갑작스런 임신소식에 당황하는 은수(이지아 분)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이지아는 은수로 완벽히 분해 남편의 외도로 불안정한 시기에 임신을 하자 괴로워하는 등 공감을 부르는 자연스러운 연기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아울러 그는 보는 이들을 뭉클하게 만드는 눈물연기부터 담담하게 대사를 이어가는 담백한 생활연기까지 다양한 감정을 섬세한 연기로 그려내며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이지아는 캐릭터 속 절제된 모습 뒤에 숨겨진 고독을 진심이 담긴 대사와 응어리진 감정을 토해내며 현실감 있게 오은수가 처한 상황을 표현해 냈다.
이처럼 이지아는 '세 번 결혼하는 여자'를 통해 새로운 캐릭터로 변신, 자연스럽고 친근한 이미지로 시청자들에게 다가서고 있다.

한편 '세 번 결혼하는 여자'는 주말 오후 9시55분에 방송된다.

e뉴스팀 e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