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 대통령 네번째 스위스 방문…국빈으론 처음

최종수정 2014.01.19 02:00 기사입력 2014.01.19 02:00

댓글쓰기

[베른=아시아경제 신범수 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 오후 스위스 취리히국제공항에 도착해 숙소가 위치한 베른으로 이동했다.

박 대통령은 21일까지 베른에 머물며 친한(親韓) 인사 대표 접견, 동포간담회, 한-스위스 경제인포럼, 디디에 부르크할터 대통령과의 정상회담, 직업교육학교 방문 등 일정을 소화한다. 박 대통령은 이런 일정을 통해 양국 간 교역과 투자 확대, 국제 현안에 대한 공조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이어 21일부터 이틀간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리는 제44차 세계경제포럼(WEF) 연차총회(일명 다보스포럼)에 참석, '한국의 밤' 행사 참석, 포럼 기조연설, 글로벌기업 최고경영자(CEO)들과의 접견 등을 통해 '코리아 세일즈외교'에 나선다.

박 대통령의 이번 스위스 방문은 우리나라 대통령으로선 1963년 수교 후 네 번째지만 국빈방문은 처음이다.

1986년 전두환 전 대통령이, 1989년 노태우 전 대통령이 스위스를 비공식 방문했다. 21년 후인 2010년 이명박 전 대통령이 스위스를 찾았지만 이때는 다보스포럼 참석을 위한 방문이었다. 스위스 대통령의 한국 방문 사례는 아직 없다.
신범수 기자 answ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