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지난달 재정수지 532억달러 흑자…'예상상회'(상보)

최종수정 2014.01.14 07:09 기사입력 2014.01.14 04:1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임선태 기자] 미국의 지난해 12월 재정수지가 흑자를 기록했다. 높은 소득세, 패니메이와 프레디맥으로부터 거둬들인 수입, 줄어든 실업률 등이 정부 재정을 개선시킨 동력으로 꼽혔다.

13일(현지시간) 미 재무부는 지난달 재정수입이 지출을 532억달러 초과했다고 발표했다. 11억9000만달러 적자를 기록한 전년 동기와 비교할 때 흑자로 돌아선 것이다. 블룸버그 경제전문가들의 440억달러 흑자 예상도 뛰어 넘었다.

제나디 골드버그 토론토-도미니언 은행 스트래티지스트는 "(현재까지) 이런 추세는 매우 긍정적"이라고 평가했다.
임선태 기자 neojwalk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