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기청-네이버, 전통시장·中企 활성화 위한 MOU

최종수정 2014.01.13 06:00 기사입력 2014.01.13 06: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중소기업청(청장 한정화)은 네이버와 13일 정부대전청사 중기청에서 전통시장과 중소기업 활성화를 위한 포괄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는 ▲전통시장·온누리상품권 활성화 지원 ▲1인 창조기업을 위한 온라인 마케팅 지원 ▲중소기업 정책포털 '기업마당' 홍보 협력 등의 내용이 포함됐다.

중기청과 네이버는 전통시장의 유래·역사·발달과정, 대표 특산물, 옛날 시장 사진 등을 일목요연하게 구성한 '시장백과사전'을 구축하고 전국 전통시장에 대한 네이버 콘텐츠를 확충해 나가기로 했다.

또 네이버는 1인 창조기업, 무한상상 국민창업 프로젝트 양산제품 등 참신한 아이디어 제품의 판매 확대를 위한 마케팅을 지원하고, 중소기업 정책포털 '기업마당' 등 소상공인·중소기업 지원 정책의 홍보에도 적극 협력키로 했다. 중기청이 주관하는 민관공동 '중소기업 R&D 협력 펀드' 출연도 검토한다.

김상헌 네이버 대표이사는 "우리 경제를 이끌어가는 전통시장과 중소기업이 네이버 플랫폼을 통해 보다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를 마련하길 바란다"며 "중소기업청과 협력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이 네이버와 동반성장 할 수 있는 상생협력 모델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정화 중기청장은 "선두 IT기업인 네이버와의 업무협력 협약이 전통시장과 중소기업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창조경제 실현에 필요한 다양한 분야의 협력을 지속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