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날씨] 대체로 포근한 주말

최종수정 2014.01.04 08:42 기사입력 2014.01.04 08: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양성희 기자] 토요일인 4일 아침 최저기온은 전날과 비슷하거나 전날보다 조금 높은 영하 7도에서 영상 4도를 기록하고 있다.

전날 중국발 스모그가 유입됐지만 대부분 씻겨나가 이날 오전부터 미세먼지 수준은 ‘보통’을 유지할 것으로 예측된다.  
오후에는 서울 5도, 춘천 5도, 강릉 2도, 세종 7도, 광주 8도, 부산 11도 등 전국적으로 포근한 기온을 보이겠다.

대구, 부산, 울산과 전라남도ㆍ경상남북도 일부 지역에 건조주의보가, 강원도에는 산간 지역을 중심으로 대설 예비특보가 발효 중이다. 5일 새벽까지 강원도 영동지역에는 다소 많은 눈이 내려 쌓이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교통안전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강원도 영동ㆍ울릉도ㆍ독도에는 각각 5∼10mm의 비가, 강원도 영동 지역에는 3∼8cm(강원 산간은 10cm 이상)의 눈이 올 것으로 전망된다.

5일까지 포근하고 중국발 스모그 영향도 적어 나들이하기에 좋은 주말이 될 것으로 보인다. 당분간 평년보다 높은 기온분포를 보이다가 9일부터 찬 대륙 고기압이 확장하면서 다시 추워질 전망이다.
양성희 기자 sunghe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