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엠게임 ‘열혈강호2’ 터키 수출 계약

최종수정 2013.12.17 12:59 기사입력 2013.12.17 12: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엠게임 (대표 권이형)은 터키의 퍼블리셔 토요게임즈와 격투액션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열혈강호2’의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열혈강호2는 이번 터키 수출 계약을 통해 무협에 익숙한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필리핀, 태국 등 아시아 시장을 제외한 첫 해외 지역 수출로 전작의 명성을 잇는 글로벌 게임으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터키의 게임 퍼블리셔 토요게임즈는 ‘영웅 온라인’, ‘나이트 온라인’의 터키 내 서비스를 진행한 주축 멤버들이 설립한 터키의 신생 게임기업으로, 열혈강호2의 서비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게임 개발 및 퍼블리싱 사업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엠게임은 열혈강호2의 이번 계약 체결 이후 ‘토요게임즈’와 철저한 현지화 작업을 거친 후 내년 상반기 현지 첫 테스트를 거친 후 정식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권이형 엠게임 대표는 "열혈강호2는 국내 서비스 시작 이후 다양한 해외 국가 서비스를 위한 지속적인 준비를 해왔다"라며 "이번 터키 수출 계약을 시작으로 아시아를 넘어 유럽, 북미 등 보다 다양한 국가의 유저들에게 열혈강호2를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열혈강호2는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필리핀에 이어 내년 1분기 내 태국 지역 첫 테스트를 실시할 예정이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