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희 교수, 예일대 수학과 312년만에 최초 종신직 女교수 임명

최종수정 2013.05.29 20:54 기사입력 2013.05.29 18:30

댓글쓰기

오희 교수, 예일대 수학과 312년만에  최초 종신직 女교수 임명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한국인 여성 수학자가 미국 예일대 수학과 종신직 정교수로 임용돼 화제다.

29일 고등과학원은 이 기관 소속인 오희 미국 브라운대 교수가 예일대 수학과에 종신직 정교수로 임용된다고 밝혔다.

오희 교수는 오는 7월부터 예일대 수학과 종신 여교수로 근무할 예정이다. 예일대가 수학 분야 종신직 교수로 여성을 임용한 것은 이 대학이 설립된 1701년 이래 처음이다.

오 교수는 1992년 서울대학교 수학과를 졸업했다. 1997년 예일대 수학과에서 박사학위를 받았으며 이후 프린스턴대, 캘리포니아공과대 등에서 교수로 재직했다.

오희 교수는 지난 2006년부터 브라운대 교수를 지냈으며 2008년부터는 고등과학원에서 교수로 재직 중이다.
김보경 기자 bkly477@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