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文-安 오전 회동 성관없이 종료...이견못좁혀

최종수정 2012.11.22 13:54 기사입력 2012.11.22 12:47

댓글쓰기

文-安 오전 회동 성관없이 종료...이견못좁혀
[아시아경제 이경호 기자]문재인 민주통합당 후보와 안철수 무소속 후보가 22일 오전 서울 시내 모처에서 비공개 회동을 갖고 단일화 방식을 논의했으나 성과없이 끝났다.

문 후보측 박광온, 안 후보 측 유민영 대변인은 이날 오전 12시 26분께 각 캠프에서 브리핑을 갖고 "두 분 회동에서 성과가 없었다"면서 "한 걸음도 이견을 좁히지 못했다"고 밝혔다. 두 후보가 오후에 회동을 재개할지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이경호 기자 gungh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