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단일화회동]문재인 캠프 "최상의 결과 얻었다"

최종수정 2012.11.06 21:46 기사입력 2012.11.06 21:4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윤재 기자] 문재인 캠프가 6일 이뤄진 문-안 단일화 회동에 "최상의 결과를 얻었다"며 만족감을 표시했다.

문재인 캠프 진성준 대변인은 단일화 회동이 끝난 뒤 서울 영등포 민주당사에서 "(이날 회동에서) 후보단일화에 합의만 만들어 내도 큰 성과라고 생각했는데 후보 등록전 단일화를 이룩하기로 합의했기 때문에 오늘 회동에서는 저희가 의도했던 바를 다 얻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단일화회동]문재인 캠프 "최상의 결과 얻었다"

또 새정치공동선언을 위한 실무팀이 협상대표팀이 될 것이라고 했다. 그는 "새정치공동선언을 실무적으로 협의하기 위해 양측 각 3인으로 구성돼서 실무협상 진행될 것이지만 그 팀에서 후보단일화의 방식과 경로를 같이 협의해 나갈 것"이라며 "(새정치공동선을 위한 실무팀이) 협상대표다"라고 강조했다.

실무팀의 논의는 당장 내일이라도 시작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진 대변인은 "시간이 없다고 판단하기 때문에 내일이라도 실무협상팀이 가동될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다"고 전했다. 다만 "협상대표를 누구 될지는 정해지지 않았고, 협상대표를 공개하지 않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새정치 공동선언과 후보단일화 논의가 동시 병행적으로 이뤄져야 한다"며 "그럴 필요성에 대해서 안후보측도 동의했다"고 덧붙였다.
이윤재 기자 gal-ru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