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청룡문화제, 동대문구 전통 축제로 자리 잡아

최종수정 2012.10.28 19:42 기사입력 2012.10.28 19:41

댓글쓰기

동대문구, 27, 28일 다양한 문화행사 시민 체험행사 다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진 ‘제22회 청룡문화제’를 지난 27일 오후 1시부터 28일 오후 4시까지 이틀간 용두근린공원에서 개최했다.

올해로 22회를 맞이하는 이번 행사는 대표적인 지역전통 문화행사로서 더욱 발전한 모습을 보이기 위해 다양하고 풍성한 참여형 부대행사와 함께 이틀간 축제가 진행되어 큰 관심을 모았다.
동대문문화원(원장 김영섭)과 청룡문화제보존위원회가 주최하고 서울특별시와 동대문구가 후원하는 청룡문화제 행사는 27일 오후 1시부터 지역주민을 위한 다양한 문화공연을 시작으로 전야행사가 펼쳐졌다.
동방청룡제향

동방청룡제향


이날 전야제 행사에서는 주민들의 숨은 끼를 확인할 수 있는 장기자랑시간과 인기가수가 출연하는 청룡문화제 전야 CMB 콘서트가 진행돼 주민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해주었다.

28일 오전 10시부터는 친림의식(親臨儀式) 재현행사인 어가행렬이 시립동부병원에서 출발해 왕산로를 거쳐 동대문구청 앞 용두근린공원까지 이어졌다.

이날 행사 하이라이트인 동방청룡제향에 이어 오전 11시부터는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을 비롯 구민 2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공식행사가 열렸다.
이후 낮 12시부터는 ▲경로잔치 ▲세계민속공연 ▲전통의상 패션쇼등의 다채로운 행사가 차례로 이어졌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인사말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인사말


또 주민이 함께 참여해 나눔을 실천하고 어린이들에게 절약정신을 일깨워 줄 수 있는 물물교환 장터인 가족알뜰 벼룩시장을 진행하고 ▲한지공예체험 ▲호패 만들기 ▲주령구(주사위) 만들기 ▲가죽공예체험 등 다양한 체험 행사와 ▲페이스페인팅 ▲네일아트 ▲재미로 보는 명리코너 ▲가훈 받기 등 흥미로운 부대 행사가 운영됐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청룡문화제는 22년이라는 긴 시간동안 동대문구의 고유한 문화적 색채를 가지고 역사와 전통을 이어가는 행사로 보존해 왔다는 것에 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 고유의 전통 문화에 대한 계승과 발전을 위해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