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근혜 "국민이 제 가족...국민만 생각하는 女대통령될것"

최종수정 2012.10.28 17:44 기사입력 2012.10.28 17:44

댓글쓰기

박근혜 "국민이 제 가족...국민만 생각하는 女대통령될것"
[아시아경제 이경호 기자]박근혜 새누리당 후보는 28일 서울 여성플라자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중앙선대위 여성본부 출범식 및 워크숍에 참석해 "저는 집권한다면 헌정사상 첫 여성대통령으로서 우리 여성들이 마음껏 꿈을 펼칠 수 있도록 확실하게 힘이 돼 드릴 것이다"면서 "우선 여성들을 정부 요직에 중용하겠다"고 말했다.

박 후보는 이어 "여성들이 꿈을 펼치려면 육아문제를 비롯해서 현실적으로 여성들에게 큰 부담을 주는 각종 문제들을 해결해야만 한다"면서 "여성정책들을 국가정책의 핵심으로 두겠다"고 말했다.그는 "엄마들이 아이들을 출산하고 교육하면서 겪는 어려움, 일자리에서 여성 직장인들이 겪은 어려움들을 해결해서 여성들이 마음껏 자신의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세상 반드시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박 후보는 남성에 대한 역차별은 아니라면서 "가정이 편해야 가족의 모든 구성체가 행복해진다"며 "그 중심인 여성이 행복해야 자식 교육, 배우자의 사회활동, 부모님의 노후 등을 지원하고 힘이 돼 줄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기회가 날이면 날마다 있는 것이 아니다. 왔을 때 잡아야한다"면서 "모두가 변화를 얘기하고 쇄신을 주장하지만 여성대통령만큼 큰 변화와 쇄신은 없다. 그런 놀라운 변화를 만들 주역들이 바로 여성"이라고 강조했다.

박 후보는 특히 "글로벌시대에 대응할 수 있는 부드러움과 강력한 리더십, 부패와 권력다툼에서 자유로울 수 있고 국민만 생각하고 국민과 동행할 수 있는 여성대통령 시대로 정치의 패러다임을 바꾸자"면서 "저는 국민이 가족이다. 그 가족을 당연히 책임지겠다"고 약속했다.
이경호 기자 gungh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