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내 딸 서영이' 조은숙, 이정신 보고 눈물 '비밀 밝혀질까?'

최종수정 2012.10.21 22:13 기사입력 2012.10.21 21:50

댓글쓰기

'내 딸 서영이' 조은숙, 이정신 보고 눈물 '비밀 밝혀질까?'

[아시아경제 장영준 기자]조은숙이 이정신을 애틋하게 바라보고 차오르는 슬픔을 견디지 못해 눈물을 흘렸다.

21일 방송된 KBS2 '내 딸 서영이'(극본 소현경, 연출 유현기)에서는 소미(조은숙)가 지선(김혜옥)의 부름을 받고 집을 찾았다. 때마침 집에서는 성재(이정신)가 어머니 지선을 위한 이벤트를 벌이고 있었다.
지선은 결혼기념일 임에도 불구, 남편 기범(최정우)으로부터 서운함을 느꼈고, 이를 눈치 챈 서영(이보영)이 성재에게 부탁을 한 것. 성재는 집안을 풍선으로 꾸미고 기타 연주를 하며 노래를 부르는 이벤트를 준비했다.

그리고 그때 소미가 집으로 들어왔다. 소미는 성재의 감동 이벤트를 보고 아무 말도 하지 못했다. 그저 애틋한 눈빛으로 성재를 바라볼 뿐이었다. 소미는 집을 나서며 흐르는 눈물을 주체하지 못했다.

과연 소미가 성재를 애틋하게 바라 본 이유가 무엇인지, 두 사람 사이의 숨겨진 비밀은 무엇인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장영준 기자 star1@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