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골프토픽] 토드 백 "9홀에 11언더파?"

최종수정 2012.09.19 11:56 기사입력 2012.09.19 11:56

[아시아경제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토드 백(21ㆍ한국명 백우현ㆍ사진)이 미국에서 9홀에 무려 11언더파를 쳤다는데….

스포츠채널 ESPN은 19일(한국시간) 샌디에이고 지역 언론을 인용해 토드 백이 전반에만 11언더파를 쳤지만 '꿈의 59타'를 놓친 사연을 소개했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출라비스타 솔트크리크골프장이었다. 전반에는 이글 3개에 버디 5개, 파는 단 하나뿐이었다. CBS방송 인터넷판은 "9홀 기록으로는 미국프로골프(PGA)투어 최저타에도 1타 앞선다"고 전했다.

하지만 후반 평범한 스코어가 이어지며 59타 작성에는 실패했다. 마지막 18번홀에서는 특히 3퍼트로 버디를 놓쳐 12언더파 60타가 됐다. 토드 백은 "59타를 칠 기회를 망쳐버렸다는 점에 미칠 지경이었지만 집에 오는 길에 친구들이 '전반에 25타를 친 건 알고 있느냐'고 물어서 웃고 말았다"고 했다.

토드 백이 바로 지난해 미국 대학랭킹 1위부터 30위까지 출전하는 아메리칸인비테이셔널에서 당당하게 1위를 차지한 뒤 올해 프로로 전향한 선수다. 아버지를 따라 뉴질랜드로 건너가 주니어무대를 석권한 뒤 2008년 미국 샌디에이고로 이주해 샌디에이고 주립대 골프팀을 상위권으로 끌어 올리는 등 맹활약을 펼쳤다. 지난 4월 국내에서 열린 유러피언(EPGA)투어 발렌타인챔피언십도 출전한 적이 있다.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golfkim@
A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태연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 [포토] 지수 '청순한 미모' [포토] 조이 '상큼미 끝판왕'

    #연예가화제

  • [포토] 김희선, '여전히 마네킹' [포토] 아이유 '청량미 가득' [포토] 제니 '인간 명품 그 자체'

    #스타화보

  • [포토] 이시영 '시원시원한 자태' [포토] 오승아 '시원한 각선미' [포토] 최희서 '이런 매력이 있었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