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온라인 상품, 이제 직접 보고 구입하세요"

최종수정 2012.08.14 09:23 기사입력 2012.08.14 09:23

댓글쓰기

11번가, 알뜰소비족을 위한 ‘오픈형 패밀리세일’ 진행··가구, 침구 등 리빙상품 최대 80% 할인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11번가가 불황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알뜰소비족(族)을 위한 '1000원의 행복' 패밀리세일(Family Sale)을 진행한다.

SK플래닛 오픈마켓 11번가(www.11st.co.kr)가 오프라인 매장을 열고 가구, 침구, 인테리어 상품을 최대 80% 할인 판매하는 '오픈형 패밀리세일'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본래 패밀리세일은 직원가로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지만, 초대권이 있어야 참석할 수 있게끔 폐쇄적으로 운영됐다.

11번가 관계자는 "모든 소비자가 가격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보관 목적으로 운영되던 상품 창고를 확보해 오픈형 패밀리 세일을 기획했다"며 "특히 눈으로 직접 확인하고, 만져보고 구매하는 고객이 많은 리빙 제품에 한해 1차 진행 후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11번가는 '패밀리 세일' 실시 기념으로 18일 오후 2시, 각 매장에서 특가 상품전 진행한다. '원목도장 뉴엔젤 4인 식탁세트(정가 30만원)'는 단돈 1000원에 판매한다.

바네사 침대(정가 100만원)'은 43만9000원, '맨하탄리클라이너 3인 소파(정가 80만원)'는 39만9000원에 내놨다. 침구세트인 '여름 누빔이불(정가 2만7000원)'은 1만원, '베개 커버(정가 3000원)'는 1000원이다. 재고 소진 시 판매 종료된다. 또한 매장 방문객들을 위한 '11번가 스티커를 찾아라!' 이벤트를 진행한다. 11번가는 매장 별로 '11번가 스티커'가 붙어있는 특가 상품을 곳곳에 배치했다. 이를 찾는 고객은 해당 상품을 단돈 1000원에 구입할 수 있다(단, 1인 1상품 한정).

11번가는 다양한 소비자와의 접점 확보를 위해 이천, 인천, 일산, 의정부, 포천, 시흥 등 6개 지역에 창고형 매장을 열었다. 행사가 진행되는 창고형 매장은 11번가에 입점한 판매자가 상품 보관 용도로 이용하던 곳이다.

책상, 옷장 등 가구는 16~19일 나흘 간 경기도 이천에 위치한 '룸앤홈'에서 판매된다. 침구는 16~18일 사흘간 인천 '화인 침장'과 일산 '미래 침장, 의정부 '아르페지오', 포천 '포다미'에 마련된다. 인테리어 소품 역시 16~18일 시흥 '노마드'에 준비됐다. 판매 시간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11번가 관계자는 "장기불황으로 판로확보와 알뜰구매를 원하는 판매자와 소비자의 니즈를 온-오프라인을 통해 동시에 충족시킬 것"이라며 "추후 소비자의 반응을 살핀 후 2차 패밀리 세일을 마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