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생활건강, 장애인 연계고용 확대

최종수정 2012.07.02 09:11 기사입력 2012.07.02 09:11

댓글쓰기

LG생활건강은 사회복지법인 천성원에서 열린 협약식에서LG생활건강 청주공장장 이상범 상무, 천성원 윤진순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장애인 연계고용에 대한 협약을 맺었다.

LG생활건강은 사회복지법인 천성원에서 열린 협약식에서LG생활건강 청주공장장 이상범 상무, 천성원 윤진순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장애인 연계고용에 대한 협약을 맺었다.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 LG생활건강 이 중증장애인 직업재활시설인 천성원, 사회복지법인 이화 등 두 곳과 장애인 연계고용 협약을 맺고 장애인 연계고용 확대에 나섰다고 2일 밝혔다.

장애인 연계고용은 장애인 고용의무 사업주가 직업재활시설에 원자재, 기술, 생산설비 등을 제공해 장애인에게는 생산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하고, 사업주는 장애인 고용 부담금을 감면 받을 수 있는 제도다.
LG생활건강은 지난 1998년부터 보람근로원과 연계고용 협약을 하고 50여명의 중증장애인들을 간접 고용, 장애인들의 자립을 돕는 역할을 해온 데 이어 이번에 장애인 직업재활시설 천성원과 사회복지법인 이화 등 두 곳과 추가로 연계고용 협약을 맺었다.

총 150여명의 장애인들에게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 강화에 나선 것이다.

이번 연계고용 협약을 통해 총 150여명의 중증장애인들이 LG생활건강의 생활용품세트 및 화장품 샘플키트 조립, 기저귀 포장 등을 전담하게 되며 LG생활건강은 향후 연계고용 규모를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LG생활건강은 올해 진행된 마케팅 및 영업분야 채용 전형 시 장애우 및 보훈대상자 공개채용을 확대 진행한 바 있으며 향후에도 장애우 대상의 공개채용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이길호 LG생활건강 인사팀장은 “장애인에 대한 연계고용뿐 아니라 직접고용 규모도 지속적으로 늘려나갈 계획이다”며 “향후 신규채용 시 장애인을 적극적으로 발굴 채용하여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박소연 기자 mus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