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다양한 커닝의 종류…"그 시간에 차라리 공부를 하면"

최종수정 2012.05.14 18:04 기사입력 2012.05.14 18:04

댓글쓰기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출처: 온라인 커뮤니티)


[아시아경제 주상돈 기자] 세상에는 참 다양한 커닝 방법이 있다. 그 비결은 수험생들의 마음을 설레게 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 '커닝의 종류'라는 제목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이 게시돼 네티즌들의 열렬한 반응을 얻고 있다.
사진은 손바닥에 펜으로 일일이 적어 넣어 커닝 페이퍼를 쓰는 고전적인 방법부터 데오드란트병 라벨을 이용한 방법까지 날로 진화하는 커닝법을 담고 있다.

공개된 커닝 사진 중 눈에 띄는 방법은 손톱에 깨알 같은 글씨를 적어 넣은 '네일아트'급 커닝손톱(?). 데오드란트병이나 음료수병 라벨에 커닝 페이퍼를 만들거나 수정테이프 안쪽에 글씨를 써넣은 커닝 페이퍼, 책상에 구멍을 뚫어 서랍 안에 넣어둔 핸드폰을 훔쳐 보는 사진도 포함돼 있다.

커닝 페이퍼의 원조 격인 손바닥 커닝은 허벅지, 발 등 더 감추기 쉬운 신체 부위를 이용하는 방법으로 진화했다. 파스, 밴드 등을 이용해 미리 글씨를 쓴 뒤 붙이는 방법도 등장했다.

커닝 방법을 담은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정말 상상 초월", "나도 시험 때 써 먹어야겠다", "이거 만들 시간에 공부를 더하면 1등 하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주상돈 기자 do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