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5주년' 스타얼라이언스, 오스트리아·브라질 항공권 쏜다

최종수정 2012.05.14 11:35 기사입력 2012.05.14 11:3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아시아나항공 (대표 윤영두)이 속한 세계 최대규모의 항공동맹체 스타얼라이언스(Star Alliance)가 14일 창립 15주년을 맞았다.

스타얼라이언스는 홈페이지(www.staralliance.com)에서 4주간 15주년기념 퀴즈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이날 밝혔다.
관련 퀴즈를 통해 구글 지도상에서 스타얼라이언스 항공기를 찾는 이벤트로 우승자와 일행 14명에게 오스트리아 비엔나 오페라볼, 브라질 리오카니발 등 세계27대 축제중 1개 축제 참가할 수 있도록 비즈니스 항공권 및 여행 경비를 선물한다.

아울러 14일부터 6개월간 가장 많은 수의 스타얼라이언스 항공편을 이용한 아시아나클럽(asianaclub.flyasiana.com) 회원 15명을 선정해 1만5000마일의 마일리지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중이다. 이외에도 15일~29일에는 스타얼라이언스 세계일주항공권(RTW: Round the World) 이코노미석 티켓을 구매하는 고객들에게 15%할인혜택을 제공한다.

스타얼라이언스는 1997년 5월 루프트한자, 유나이티드에어라인, 에어캐나다, 스칸디나비안항공, 타이항공 5개 항공사가 모여 첫 결성했으며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2003년 3월1일 15번째 정식 회원사로 가입했다.
스타얼라이언스 회원사들은 매일 아시아?태평양, 유럽, 북미, 중남미, 중동, 아프리카 등 190개국, 1,293개 공항, 950개 이상 라운지, 20,500편의 항공편을 운영하고 있으며 연간 6억명의 승객이 스타얼라이언스 네트워크를 이용하고 있다.


조슬기나 기자 seul@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