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황정음 노출 의상 본 방송국 남자들이…

최종수정 2012.04.30 14:53 기사입력 2012.04.30 14:53

댓글쓰기

황정음 나가수2 노출 의상(출처 : MBC 방송캡쳐)

황정음 나가수2 노출 의상(출처 : MBC 방송캡쳐)


황정음 노출 의상 본 방송국 남자들이…

[아시아경제 박충훈 기자]황정음이 가슴 밑까지 드러나는 파격 노출 드레스로 구설수에 올랐다.

지난 29일 방송된 MBC '우리들의 일밤-나는 가수다2(이하 '나가수2')에서 황정음은 생방송을 위한 조추첨 진행을 위한 특별초대손님으로 무대위에 올랐다.

이날 황정음은 가슴 밑 부분까지 파인 푸른색 드레스를 입고 등장했다. 그가 차에서 내려 방송국 복도를 지날 때는 뒤에 있던 방송국 남성 직원이 수군거리는 모습도 카메라에 포착됐다. 한술 더떠 카메라는 황정음의 패션을 TV화면에 꽉차도록 여러차례 클로즈업하는 등 주말 가족대상 프로그램에는 걸맞지 않은 선정적인 화면을 내보냈다.

황정음 뿐 아니라 개그맨 박명수와 공동진행을 맡은 박은지 역시 의상논란에 휩싸였다. 황정음만큼은 아니지만 그 역시 가슴부분이 깊이 파인 이브닝드레스를 입고 촬영장에 나타났기 때문이다.

네티즌은 "주말 예능에 좀 과한 복장 아니냐", "유명 시상식처럼 프로그램의 격을 높이려는 시도같지만 눈에 거슬린다", "tvN '오페라스타' 진행자인 이하늬도 파격의상을 자주 입었으니 황정음 복장도 용인해야 한다" 등의 의견을 보였다.
한편 나가수2는 12명의 가수들이 각각 두팀으로 나눠 경합한다. 다음달 6일에는 A팀(박미경, 이수영, 이영현, 이은미, JK김동욱, 록그룹 백두산)의 경연이 생방송으로 펼쳐진다


박충훈 기자 parkjov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