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IG손보, 풍수해보험 사업자 선정

최종수정 2012.04.30 14:17 기사입력 2012.04.30 14:15

댓글쓰기

김병헌 LIG손해보험 영업총괄 사장(왼쪽)과 이기환 소방방재청장이 '2012년 풍수해보험' 사업 약정서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병헌 LIG손해보험 영업총괄 사장(왼쪽)과 이기환 소방방재청장이 '2012년 풍수해보험' 사업 약정서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조태진 기자]LIG손해보험은 30일 소방방재청이 시행하는 풍수해보험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날 LIG손보는 역삼동 본사 대회의실에서 김병헌 영업총괄 사장과 이기환 소방방재청장이 참석한 가운데 '2012년 풍수해보험 사업 약정 체결식'을 개최했다.

풍수해보험은 지난 2006년부터 판매가 시작됐으며, 태풍ㆍ홍수ㆍ호우ㆍ강풍ㆍ풍랑ㆍ해일ㆍ대설로 인한 피해를 보상해 주는 정책보험이다.

정부는 보험료의 55~62%를 지원하며,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은 각각 86%와 76%까지 정부에서 보험료를 내준다.

사보험에 비해 상대적으로 적은 비용(3만~15만원)을 내고 피해 금액의 90%, 최대 9000만원까지 보장받을 수 있어 최근 수요가 늘고 있다.
지난해 기준 풍수해보험 가입자 수는 34만 2444명이며, 올해 정부는 주택보상금과 침수보상금을 높이고 보험요율을 인하하는 등 풍수재보험 판매 확산에 적극 나서고 있다.

한편, 올해 풍수해보험 사업자는 삼성ㆍ현대ㆍ동부화재에 이어 4개사로 늘어났다.


조태진 기자 tjj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