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수인선 '오이도~송도' 13.1Km 6월 개통된다

최종수정 2018.08.16 13:31 기사입력 2012.04.30 08:12

댓글쓰기

[경기도=이영규 기자]경기도 수원과 인천을 잇는 총 52.8Km의 수인선 전철 중 '오이도~송도'구간 13.1Km가 지난 23일 시운전을 시작한 데 이어 오는 6월20일 정상 운행을 시작한다.

경기도는 수원~인천 복선전철사업 중 오이도역과 송도역을 잇는 13.1km구간 건설공사 공정율이 95%에 달해 지난 23일부터 한국철도시설공단에서 시설물검증시운전을 시행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은 4월 말 까지 시설물 검증 시운전을 끝내고, 5월 7일부터 6월 18일까지 약 2개월간 총 60회의 시험운행을 거쳐 선로, 전차선, 신호설비 등 철도시설물의 안전상태와 철도차량의 운행적합성 등을 확인ㆍ점검한다.

올해 6월 20일 께 개통 예정인 오이도역~송도역 구간에는 8개의 역이 신설되고, 1일 160회 전동차가 운행된다. 출퇴근 시간에는 10분 간격, 평상시에는 15분 간격으로 운행되며 8개 역의 운행소요 시간은 22분이다.

한편, 수인선은 모두 4개 구간으로 나눠 공사가 진행되는데 오이도에서 한대 앞을 잇는 안산선 12.6Km는 이미 운행 중이며, 한대 앞에서 수원 구간 19.9Km는 오는 2015년 말에 개통된다. 또 인천과 송도를 잇는 7.2Km는 오는 2018년 12월 개통될 예정이다.

이영규 기자 fortun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