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청와대 "日총리 친서 전달..위안부 내용 없다"

최종수정 2012.04.20 14:17 기사입력 2012.04.20 14:1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영주 기자] 청와대는 20일 노다 요시히코 일본 총리가 이명박 대통령에게 친서를 보냈다고 밝혔다. 이번 친서는 오는 5월에 열리는 한·중·일 정상회담 성공을 위한 것으로, 친서 내용에는 위안부와 관련된 것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청와대 관계자는 "한국을 방문한 사이토 쓰요시 관방 부장관이 노다 총리의 친서를 전달해왔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위안부와 관련된 내용은 없다"면서 "정상간 친서는 공개하는 것이 아니며 언론이 관심을 가질 만한 내용은 없다"고 덧붙였다.

앞서 교도통신은 사이토 관방 부장관이 노다 총리의 위안부 문제와 관련한 친서를 청와대에 전달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조영주 기자 yjch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