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티브이로직, 세계 최대 방송장비전시회 NAB 2012 참가

최종수정 2012.04.16 10:16 기사입력 2012.04.16 10:1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방송용 디스플레이 전문기업인 비덴트 은 16일부터 4일간 미국 라스베가스 컨벤션 센터에서 열리는 국제방송장비 전시회 'NAB(National Associations of Broadcasters) 2012'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전미방송협회(NAB)가 주관하는 NAB쇼는 전 세계 약 1600여개 업체가 참여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방송장비 전시회로, 전 세계 주요 방송사업자, 제조업체, 솔루션업체 등 방송관련사와 주요 바이어들이 참가한다. 티브이로직은 올해로 9회째 이 전시회에 참가하고 있으며 올해는 25개의 대규모 부스에서 다양한 제품을 선보인다.
티브이로직은 이번 전시회에서 HD 방송 화질 측정용 레퍼런스 모니터인 'XVM-175W(17인치 급)'와 'XVM-325W(32인치급)', 방송장비에 쓰이는 랙(Rack) 전용 모니터인 'LVM-174W'와 'LVM-212W', 영상 모니터링 및 편집용으로 제작된 'LVM-247W'와 'LQM-471W'까지 6종의 신제품과 31종의 방송장비를 선보일 계획이다.

방송용 모니터인 XVM-175W와 XMV-325W는 티브이로직의 최고급 비디오 프로세싱 엔진과 10비트 드라이버를 장착한 KCD 패널, 광색역 EEFL 백라이트(XVM-325W), RGB-LED 백라이트(XVM-175W), 3D LUT를 사용해 가장 까다로운 모니터링 어플리케이션에서 요구되는 고도로 정확한 색 재현력을 제공한다. 또한 다양한 입력신호를 지원하는 동시에 PBP, 패스트 모드(Fast Mode), 웨이브폼(Waveform), 벡터스코우프(Vectorscope), 레인지 에러(Range Error), 포커스 어시스트(Focus Assist) 등 프로를 위한 최고의 사양도 갖췄다.

다른 신제품인 LVM-174W와 LVM-212W는 슬림한 베젤을 채용해 공간 활용도를 높였고 별도의 리모트 컨트롤러인 'RMU-200'를 사용해 원격 조정이 가능하다. 방송국 조정실, 중계차 등의 Rack에 손쉽게 설치가 가능하며 3G HD/SD-SDI, HDMI, 컴포지트(Composite), 컴포넌트(Component), S-Video 등 다양한 입력신호 지원과 전문가용 기능을 제공한다.
영상 모니터링 및 편집용으로 개발된 24인치 모니터 LVM-247W는 1920x1080의 Full HD LCD 패널과 정밀 10 비트 드라이버 사용으로 고해상도 및 풍부한 계조표현력을 제공하고 멀티포맷과 다양한 전문가 기능 지원의 특징을 지닌다. 또 별도의 장비 없이도 4개의 HD/SD-SDI 입력과 출력으로 멀티소스모니터링이 가능한 47인치 쿼드 모니터 LQM-471W도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기존에 없던 새로운 컨셉의 제품으로는 와이어리스 모니터가 있다. 이 모니터는 촬영 현장에서 감독 및 스태프들의 모니터링 편의성을 위해 고안된 제품으로, 별도의 디코딩이나 인코딩 없이 무압축 1080p FHD 해상도를 지원한다. 최대 30미터까지 커버할 수 있고 사실상 거의 지연이 없어 현장에서 실시간 촬영 모니터링에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37종의 제품 외에 지난해 12월 네덜란드의 알파트론(Alphatron B.V)사와 공급계약을 체결해 화제가 됐던 3.5인치 전자식 뷰파인더 EVF-035W도 이번 전시회에서 첫 선을 보인다.

이경국 대표는 "런던 올림픽에서도 티브이로직 모니터가 사용될 만큼 티브이로직 제품의 우수성은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다. 앞으로도 독창적인 기술력과 높은 신뢰성을 바탕으로 세계 속 방송용 디스플레이 전문기업으로서의 위상을 더욱 높이겠다"고 말했다.


송화정 기자 yeekin77@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