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AG]男볼링 3인조, 금·은메달 획득

최종수정 2018.09.13 13:46 기사입력 2010.11.20 13:48

댓글쓰기

[스포츠투데이 박종규 기자]남자 볼링 대표팀이 아시아 정상급 실력을 과시하며 금메달과 은메달을 거머쥐었다.

대표팀은 20일 중국 광저우 톈허 볼링장에서 열린 2010 광저우아시안게임 남자 3인조 결승에서 최복음(광양시청) 최용규(부산시청) 장동철(울주군청) 조가 4061점을 합작해 1위에 올랐다. 최용규가 1433점, 최복음이 1321점, 장동철이 1307점을 따내 이번 대회 한국 볼링에 세 번째 금메달을 안겼다.
2006년 도하 대회에서 은메달 2개를 따냈던 최복음은 개인통산 첫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최용규와 장동철은 생애 첫 아시안게임에서 정상에 오르는 쾌거를 이룩했다.

함께 경기에 나선 홍해솔(한체대) 서상천(용인시청) 조영선(양산시청) 조는 3952점을 획득해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스포츠투데이 박종규 기자 glory@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