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천안 ‘도시·주거환경정비기본계획’ 고시

최종수정 2010.10.25 07:01 기사입력 2010.10.25 00:00

댓글쓰기

천안시, 70개 구역 291만7793㎡…원도심 개발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전망

[아시아경제 왕성상 기자] 천안시 원도심지역의 도시 및 주거환경 개선을 위한 ‘2010 도시·주거환경정비기본계획’이 고시됐다.

25일 천안시에 따르면 2008년 5월 고시된 80개 예정구역 313만4532㎡을 70개 예정구역 291만7793㎡로 바꿔 승인된 ‘2010 도시·주거환경정비기본계획’이 최근 시보를 통해 고시됐다.
사업유형별로는 △주거환경개선사업 예정구역(성말구역 등 3개 구역, 9만4175㎡) △주택재개발사업 예정구역(신부2구역 등 40개 구역, 198만6260㎡) △주택재건축사업 예정구역(주공2단지 등 2개 구역, 15만1934㎡) △도시환경정비사업예정구역(대흥4구역 등 24개 구역 63만6634㎡) △사업유형 유보구역(4만8790㎡) 등이다.

이 중 구성 1·2구역이 구성 1구역(구성동 474-17번지 일대 6만9879㎡)으로, 원성13·14구역이 원성13구역(원성동 541-4번지 일대 10만4428㎡)으로, 원성15·16구역이 원성15구역(원성동 592-1번지 일대 13만4649㎡)로 합쳐진다.

문성A구역(성황동 8-6번지 일대)은 사업유형을 주거환경개선사업에서 주택재개발사업으로 바뀌고 면적도 당초 2만6548㎡에서 3만4805㎡로 넓어진다.
특히 추가 고시된 주공4단지아파트 재건축사업예정구역은 협의대상지 5167㎡를 포함해 5만3758㎡를 고시, 이곳 주민들이 재건축사업을 본격화할 전망이다.

이번 고시는 천안시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친 것으로 원도심의 개발에 탄력이 붙는다.


왕성상 기자 wss4044@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