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무도' 명수-준하, 종로 한복판 '아찔키스' 거침없는 '닭살애정공세'

최종수정 2010.09.25 19:21 기사입력 2010.09.25 19:21

댓글쓰기

'무도' 명수-준하, 종로 한복판 '아찔키스' 거침없는 '닭살애정공세'

[스포츠투데이 최준용 기자]'무한도전' 내 최악의 커플로 꼽히는 '하와 수' 정준하와 박명수가 종로 한복판에서 뜨거운 닭살 애정공세를 펼쳤다.

25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신개념 벌칙형 게임으로 재탄생한 '무한도전-다 같이 돌자, 서울 한 바퀴'를 선보였다.
기존의 빙고게임과 같은 방식으로 진행하되, 게임에 앞서 멤버들이 직접 낸 벌칙아이디어로 빙고칸을 채운 후 그 위에 각각 숫자를 배열하는 과정이 추가된 것.

원하는 숫자를 지우기 위해선 그에 해당하는 벌칙을 수행해야 하기 때문에 단순한 빙고게임 이상의 긴장감을 유발하기에 충분했다.

이날 벌칙을 수행하게 된 박명수는 유재석의 요구한대로 연인모드로 간식사오기를 실행하게 됐다. 특히 평소 관계가 서먹한 정준하와 커플이 돼 미션을 수행하게 됐다.
박명수 정준하는 종로 도심 한복판에서 다정하게 껴안은 채 볼에 뽀뽀를 하며 닭살애정행각을 벌였다. 두사람의 모습에 멤버들은 물론 일반시민들은 경악을 금치 못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이끌어냈다.

한편 이번 특집에서 멤버들은 직접 거리로 나가 시민들과 직접 마주하며 벌칙을 함께 수행하며 한층 더 친근한 웃음을 선사했다.


스포츠투데이 최준용 기자 yjchoi01@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