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CJ인터넷 '마구마구', 어린이 1800명 프로야구 초청

최종수정 2010.08.25 11:26 기사입력 2010.08.25 11:2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게임포털 넷마블(www.netmarble.net)을 서비스하는 CJ인터넷(대표 남궁훈)은 지난 24일 잠실야구장에서 아동초청 행사를 마지막으로, 올해 'CJ마구마구 프로야구 아동초청 행사'를 종료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아동초청 행사는 평소 야구장 나들이가 어려웠던 지역 아동들에게 야구의 재미와 응원의 즐거움을 전할 수 있도록 CJ인터넷이 CJ도너스캠프와 연계해 기획한 것으로, 올해 시즌 중 총 30회에 걸쳐 약 1800여명의 아이들이 참여했다.
CJ인터넷에 따르면 야구 규칙 교육, 응원 피켓 만들기, 야구 체험 등의 야구교실과 실제 야구장에서 프로야구를 관전하는 방문 프로그램 등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아이들에게 야구에 대한 재미뿐 아니라 특별한 나들이 경험을 제공해 많은 호응을 얻었다.

이번 야구장 초청행사는 '2010 CJ마구마구 프로야구' 타이틀 스폰서인 CJ인터넷이 사회복지법인인 나눔재단의 대표 사회공헌사업 'CJ도너스캠프'와 함께 진행하는 야구 사회공헌 캠페인 'CJ 도너스캠프와 함께하는 나눔 10번타자'의 일환으로 실시됐다.

'나눔 10번타자'는 이밖에도 총 입장관중 수에 따라 기금을 적립해 스포츠 꿈나무들에게 기부하는 '총 입장관중 나눔 기금 적립' 행사 등도 진행하고 있다.

김철현 기자 kch@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