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씨티銀, 3개월마다 이자 올라가는 '복리 스텝업' 예금 출시

최종수정 2010.08.15 12:19 기사입력 2010.08.15 12:1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한국씨티은행은 15일 3개월마다 이자가 상승하는 복리 정기예금 '복리 스텝업(Step-up) 예금'을 출시했다.

이 예금은 가입 시점에서 예치 기간인 12개월을 3개월씩 4개 기간으로 나눠 각 기간별로 금리를 모두 확정하는 것이 특징이다. 8월 15일 현재 각 기간 금리는 3개월에 연 2.6%, 6개월에 연 3.0%, 9개월에 연 3.9%, 12개월에 연 6.5%다.
각 기간별 이자는 매 3개월마다 원금에 가산돼 복리 효과를 낸다. 중도해지하는 경우에도 해당 기간에 대해 정기예금 수준의 이자를 받을 수 있으므로, 금리인상에 대한 기대로 정기예금가입을 미루고 있거나 여유자금을 언제 쓸지 몰라 예금 가입을 주저하는 사람에게 제격이다.

1년 만기까지 유지하면 연평균 약 4.0%의 이자를 제공하며, 가입금액은 100만원 이상이다. 전국 씨티은행 지점에서 가입 가능하다.


이지은 기자 leez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