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바르샤 알베스, “아드리아누의 활약 기대한다”

최종수정 2010.08.02 17:14 기사입력 2010.08.02 17:1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종규 기자]다니 알베스(FC 바르셀로나)가 새로 호흡을 맞출 아드리아누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알베스는 2일 서울 강서구 메이필드 호텔에서 열린 FC 바르셀로나 초청 K리그 올스타전 2010 입국 기자회견에 모습을 드러냈다. 이에 앞서 바르셀로나는 28명의 선수를 비롯해 코치진, 지원 스태프, 구단 관계자 등 120여 명에 이르는 대규모 선수단이 전세기를 타고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알베스는 “올시즌도 기대하고 있다. 우리는 훌륭한 선수를 잃었지만 새로운 선수를 영입했다. 예전처럼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기 때문에 작년과 크게 다르지 않을 것이다”라며 2010-2011 프리메라리가 시즌을 앞둔 소감을 밝혔다.

세비야에서 이적한 아드리아누 코헤이아에 대해 알베스는 “많은 기대를 하고 있다. 아드리아누는 훌륭한 선수다. 우리와 플레이 스타일이 비슷하고, 여러 포지션을 소화할 수 있는 선수로 알고 있다”고 칭찬한 뒤 “세계 최고의 클럽에서 뛸 자격이 충분하다”고 말했다.

알베스는 최근 바르셀로나행이 점쳐지는 세스크 파브레가스(아스널)에 대한 질문에 긍정적으로 답했다. “세스크는 훌륭한 선수다. 물론 바르셀로나에 올 자격이 있다”는 생각을 드러낸 알베스는 “내가 결정할 일이 아니라 조심스럽지만, 만약 우리 팀에 온다면 환영할 만한 일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바르셀로나는 오는 4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FC바르셀로나 초청 K-리그 올스타전 2010'을 치른다.

2009-2010 시즌 프리메라리가에서 통산 20번째 우승컵을 들어올린 바르셀로나는 스페인 프로축구 사상 첫 트레블(3관왕·프리메라리가, 국왕컵, UEFA 챔피언스리그)을 달성한 세계 최고의 명문 클럽이다.

이번 바르셀로나의 방한은 2004년 7월에 이어 두 번째다. 바르셀로나는 당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수원 삼성과 맞서 우르모브의 결승골로 1-0 승리를 거둔 바 있다.



박종규 기자 glory@
사진 한윤종 기자 hyj0709@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