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글로리아', 이천희·배두나 열연 불구 시청률 아쉬워

최종수정 2010.08.02 08:07 기사입력 2010.08.02 07:5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강경록 기자]MBC 주말연속극 ‘글로리아’가 소폭 시청률 하락세를 보였다.

시청률 조사기관 AGB닐슨 미디어리서치에 따르면 1일 방송된 MBC 주말연속극 ‘글로리아’는 전국 시청률 7%를 기록했다. 8%를 보인 지난달 30일 첫방송에 비해 1% 하락했다.
이날 방송은 전진(배두나)의 합의금을 구하느라 애쓰는 동아(이천희)의 모습이 중점적으로 그려졌다. 동아는 빨랫줄을 목에 감고 휘발유통으로 집을 불살라 버리겠다는 ‘꼴통’ 짓을 서슴치 않고 행한다. 결국 진진의 월세방 보증금으로 합의금을 마련, 전진을 구치장에서 빼내지만 전진 자매는 길거리로 나앉았다.

방송 뒤 관련 게시판에는 이천희와 배두나의 연기에 대한 호평이 줄을 이었다. "이천희의 완벽변신", "이천희와 배두나의 유쾌한 연기가 재미있다"는 등의 반응이 주를 이뤘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된 KBS2 드라마 ‘결혼해주세요’는 19.6%로 일일 전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강경록 기자 rock@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